통일을 준비하는 탈북자협회
 
Untitled Document
 
오늘: 7,172 명 방문
어제: 7,977 명 방문
전체: 8,755,164 명 방문
회원: 55 명 접속
손님: 66 명 접속
전체: 121 명 접속
 
     
 
> 통준회 > 뉴스소식
 

 
 북한 노동당 양대 핵심조직, 포사격경기 우승 포병대대 축하방문 2020/03/26 09:17:07
통준회   Hit : 200 , Vote : 0     

북한 노동당의 양대 핵심 조직인 조직지도부와 선전선동부가 최근 포사격대항경기에서 우승한 인민군 서부전선대연합부대 제3군단 포병대대를 축하 방문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유입을 막기 위해 북한에도 비상이 걸린 가운데 김정은 체제 들어 조직지도부와 선전선동부 간부들이 단체로 군부대를 찾은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조선중앙통신은 "24일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조직지도부, 선전선동부 일꾼(간부)들이 포사격대항경기에서 우승한 포병대대를 축하방문하였다"고 26일 보도했다.

통신은 "당 중앙위원회 일꾼들은 백두천출 명장의 축복 속에 명포수 대대의 영예를 지닌 군인들을 열렬히 축하하였다"며 "구분대 지휘관, 병사들 앞에서 격려 편지를 읽어주고 복무의 나날에 꽃펴 난 포병들의 자랑도 들으면서 혈연의 정을 두터이 하였다"고 전했다.

당 중앙위원회 간부들은 많은 원호 물자를 포병들에게 전달하고 군인 가정도 방문해 "조국보위와 군인생활 향상에 헌신하고 있는 군인가족들을 고무했다"고 통신은 덧붙였다.

이들은 특히 "포병대대가 앞으로도 당의 훈련 제일주의 방침을 높이 받들고 전군의 맨 앞장에서 일당백 야전포병의 영예를 계속 빛내나가 달라"고 당부했다.

노동당 양대 핵심 부서인 조직지도부와 선전선동부 간부들의 이례적 군부대 방문은 지속적인 민생고에 이어 코로나19까지 겹쳐 어수선해진 내부 분위기를 다잡고 민심을 다독이면서도 체제 수호 의지를 과시한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군의 사기를 북돋우며 군에 대한 노동당의 영도와 통제를 보여줬다는 분석도 나온다.

이날 북한 매체가 공개한 사진을 보면 리영식 당 제1부부장 등이 참석한 것으로 보인다.

리 제1부부장은 군부대에서 연설할 때를 제외하고 군인 가정 방문 등 주민들과 밀접접촉을 할 때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다만 최근 선전선동부에서 조직지도부로 자리를 옮긴 것으로 알려진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앞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지난 20일 서부전선대연합부대들인 제3군단과 제4군단, 제8군단 산하 포병부대들의 포사격대항경기를 직접 지도했다.

3군단은 남포특별시에 주둔하면서 수도 평양을 방위하며, 4군단은 휴전선에서 멀지 않은 황해남도 해주에 사령부를 뒀다. 8군단은 평안남도 양덕에 주둔한다.

김 위원장은 당시 우승한 3군단 포병들의 포사격을 두고 "저격무기로 목표판 점수를 맞히는 것 같다"면서 만족을 표했으며, 3군단 포병대대에 수여되는 수상장에 '대대의 놀라운 전투력에 탄복한다. 대단히 만족하며 특별감사를 준다'는 친필을 담았다.



답글쓰기 추천하기 목록으로


108  북한 "코로나 세계적 박멸전까지 비상방역 유지"…격리 5...     통준회 2020/04/03 165
107  미 당국자 "북한 등 종교적 수감자 석방해야…코로나19...     통준회 2020/04/03 145
106  노동신문, 석탄 생산 총력전 주문…원가 절감·실적 강조     통준회 2020/04/03 145
105  北 "코로나19 완전 종식까지 국가비상방역체계 유지"     통준회 2020/04/03 150
104  북한이 방사포 시험 발사를 계속하는 이유 3가지     통준회 2020/04/02 215
103  북, 평양종합병원 건설 돌격전..."굴착공사 공정률 63%...     통준회 2020/04/02 195
102  국제사회 1분기 대북지원 940만 달러…한국 570만 최다     통준회 2020/04/02 190
101  “굴종의 결과다”…北, 주한미군 韓근로자 무급휴직에 ...     통준회 2020/04/02 175
100  북한, 초등학교도 중고교식 수업하나…'과목별 교사' 도...     통준회 2020/04/01 190
99  노동신문 "본위주의 철저히 극복하고 국가 이익 우선시해...     통준회 2020/04/01 150
98  정부 "北추방 선원 2명, 현재 어떤 상태인지 모른다"     통준회 2020/04/01 155
97  北 "자기이익만 챙기는 현상 절대 용납못해"…주민들에 ...     통준회 2020/04/01 150
96  러시아 "코로나19 봉쇄로 취업비자 북한인 511명 체류"...     통준회 2020/03/31 185
95  노동신문, 자강도·평안북도 겨냥 "과학기술 못 따라가" ...     통준회 2020/03/31 160
94  폼페이오 "북 지도부와 협상 재개 희망…인도적 지원 직...     통준회 2020/03/31 155
93  "독일 전문가, 북한 초대형방사포 발사사진 조작 가능성...     통준회 2020/03/31 155
92  美 국무부, 北 발사체에 "도발 피하고 협상 복귀 촉구"...     통준회 2020/03/30 200
91  北 평양종합병원 등 쓰일 시멘트 생산 위해 21만산 대발...     통준회 2020/03/30 180
90  日조선학교 차별 철폐 앞장서는 김명준 몽당연필 사무총...     통준회 2020/03/30 180
89  북 “초대형방사포 시험사격” 확인…김정은 불참     통준회 2020/03/30 160

목록으로 다음페이지 1 [2][3][4][5][6]...[계속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