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을 준비하는 탈북자협회
 
Untitled Document
 
오늘: 7,235 명 방문
어제: 7,979 명 방문
전체: 9,346,778 명 방문
회원: 55 명 접속
손님: 67 명 접속
전체: 122 명 접속
 
     
 
> 통준회 > 뉴스소식
 

 
 폭우·코로나·경제난 '삼중고' 직면한 북한…연일 '비상' 강조 2020/08/04 09:44:59
통준회   Hit : 160 , Vote : 0     

당장 사흘 넘게 이어질 폭우와 비바람 피해가 북한의 가장 큰 걱정거리다.

조선중앙방송은 4일 기상수문국(기상청) 통보를 인용해 "3일 밤부터 6일 오전까지 대부분 지역에 폭우를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릴 것"이라며 "평안남북도, 황해남북도, 개성시와 자강도 남부, 강원도 내륙 일부 지역에 폭우·많은 비 특급경보가 내려졌다"고 보도했다.

서해안과 자강도, 함경남도, 강원도 내륙에는 중급경보, 양강도 북부와 함경북도 북부, 나선시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 주의경보가 발령됐다.

특급경보가 내린 지역에는 이날부터 6일까지 500㎜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예고됐고, 서해안 일부 지역에서는 초당 10m 이상의 센바람도 불 전망이다.

방송은 "인민 경제 모든 부문에서는 폭우와 많은 비, 큰물(홍수), 센바람에 의한 침수, 저수지 범람, 산사태 등 재해를 막기 위한 철저한 대책을 세워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도 "전국 각지에 폭우를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신문은 이날 4면 대부분을 할애해 하천 정리와 배수로 정비, 제방 보강, 농경지 배수·양수기 전력보장 노력을 소개했다.

탄광 및 광산 지역에서는 미광(광물 찌꺼기)과 폐수가 하천으로 흘러들지 않도록, 도시에서는 상하수도 등을 정비해 도로와 주거지에 물이 차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코로나19 방역 고삐도 바짝 조이고 있다.

노동신문은 1면에 '최대비상체제는 고도의 각성과 엄격한 준수를 요구한다' 논설을 싣고 "악성 비루스(바이러스)를 막기 위한 사업은 사회와 집단, 국가 안전과 인민의 생명과 직결된 중대한 사업"이라며 "비상방역지휘부의 지휘에 하나와 같이 절대복종하고 움직이는 질서를 엄격히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 상황에 대해서는 "비상사태에 직면한 오늘의 현실" "맞다든(맞닥뜨린) 방역위기"라고 표현했다.

북한은 지난달 개성 출신 탈북자의 월북 사실을 확인하고 25일 정치국 비상확대 회의를 열어 특급경보를 발령했다.

국제사회의 대북제재 장기화로 경제난이 심화하는 가운데 폭우 피해와 코로나19 감염 우려까지 겹치면서 북한 경제가 '삼중고'에 빠졌다는 지적이 나온다.

장마철 폭우는 농작물 작황에 직격탄으로 작용한다. 북한은 지난해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식량난을 경험한 바 있다.

또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국경을 봉쇄한 이후 무역액도 급감하고 있다.

중국 해관총서에 따르면 지난달 북중 무역액은 9천680만2천 달러(약 1천158억원)로, 전년 동월( 2억2천663만9천 달러) 대비 57% 감소했다.

heeva@yna.co.kr



답글쓰기 추천하기 목록으로


547  정총리 "하루빨리 진상규명…공동조사해야 모두 승복할 것...     통준회 2020/09/28 155
546  “DMZ 유해발굴로 화해·치유 위한 마중물 역할 할 것...     통준회 2020/09/28 145
545  “북한에 계속 관심 갖고 다양한 콘텐츠 제작할 것”     통준회 2020/09/28 145
544  “남북협력·동북아 평화 위한 선도적 역할 지속할 것”     통준회 2020/09/28 150
543  정총리 "북한 만행 강력규탄…책임있는 답변·조치 촉구"...     통준회 2020/09/25 165
542  "최소한 北해군사령부까진 보고됐다"…'평양 지시' 여부 ...     통준회 2020/09/25 160
541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태풍으로 도로·다리 심각한 파...     통준회 2020/09/25 165
540  미국 언론들 "문 대통령의 남북관계 개선노력 위기" 진...     통준회 2020/09/25 145
539  "캐나다, 2년 전 북한과 비밀회동…외교 정상화 논의"     통준회 2020/09/24 175
538  국경없는의사회 "北 함경북도 병원 2곳, 결핵 지원 강화...     통준회 2020/09/24 160
537  북한, 연평도 실종 공무원 사살 '과잉대응'…코로나 변...     통준회 2020/09/24 160
536  통일부, 제6회 '대학생 통일 모의 국무회의' 경연대회 ...     통준회 2020/09/24 145
535  문대통령 제안 '동북아 방역협력체'에 북·중·일 호응할...     통준회 2020/09/23 180
534  북한, 김정은 시대 애민 부각…"위기 때마다 인민 수호...     통준회 2020/09/23 165
533  "北, 당 창건일 앞두고 장거리미사일 공장 보수"     통준회 2020/09/23 170
532  트럼프, 유엔 총회서 北 언급 안 해…4년 만에 처음(종...     통준회 2020/09/23 150
531  북한, 당 간부에 수준·능력 향상 요구…"혁명 앞에 책...     통준회 2020/09/22 160
530  유엔 "北 주민 열망하는 법치·자유·양성평등 실현돼야"...     통준회 2020/09/22 140
529  '北 공포정치·핵실험에 유니세프 대북지원 모금 난항" R...     통준회 2020/09/22 145
528  북한 유튜버 은아 "조선 코로나보다 수해 크다"     통준회 2020/09/22 150

목록으로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8]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