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을 준비하는 탈북자협회
 
Untitled Document
 
오늘: 7,459 명 방문
어제: 7,895 명 방문
전체: 9,961,085 명 방문
회원: 55 명 접속
손님: 66 명 접속
전체: 121 명 접속
 
     
 
> 통준회 > 뉴스소식
 

 
 국제 반핵단체, 유엔 인권이사회에 北核 규탄 질의 목록 제출 2021/01/06 10:25:28
통준회   Hit : 165 , Vote : 1     

국제 반핵단체들이 북한의 핵무기 개발을 규탄하는 내용의 질의 목록을 유엔 인권이사회에 제출했다고 미국의 소리(VOA)가 6일 보도했다. 북한 핵무기 개발이 생명권을 침해하며, 북한 주민들이 영양실조와 가난을 겪게 한다는 지적이다.

6일 VOA에 따르면 스위스 반핵 단체인 바젤 평화 사무소와 핵무기 해체를 위한 스위스 변호사 협회, 뉴질랜드 단체인 아오테로아 평화를 위한 변호사 모임, 국제 단체인 세계 미래 협회와 유스 퓨전 등 5곳은 지난 4일 북한 핵무기 개발을 규탄하는 내용을 담은 질의 목록(List of Issues)을 유엔 인권이사회에 공동 제출했다.

유엔 인권이사회 산하 시민적·정치적 권리위원회는 오는 3월1일부터 26일까지 열리는 제131차 심의에서 북한 등 유엔 시민적·정치적 권리규약 당사국 11곳의 규약 이행 여부 감독할 예정이다.

이들 단체들은 북한이 핵무기 개발, 실험, 보유, 배치, 사용 위협을 하면서 생명권을 침해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시민적·정치적 권리위원회 일반 논평 (General Comment No.36)을 인용해 "핵무기를 비롯한 대량살상무기의 사용을 위협하는 것은 재앙적 규모로 인간 생명을 파괴하기에 생명권과 양립할 수 없고, 국제법상 범죄에 해당할 수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북한의 경우 핵무기 사용을 위협하는 정책을 공표했고, 지역적 국제적 갈등에 핵무기를 사용할 수 있는 선택권을 유지하고 있다고 했다.

북한 당국이 핵무기와 운반 장치인 미사일을 보유하고 있다는 발언을 여러 번 했으며, 핵실험과 미사일 실험을 통해 그 능력을 입증했다는 것이다. 특히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020년 7월 27일 정전협정일 67주년을 맞아 자위적인 핵 억제력을 언급했다고 했다.

이들 단체들은 안보와 군사적 필요 때문에 생명권에 대한 법적 의무를 무시할 수는 없다고 했다. 핵 개발로 인해 북한 당국이 주민들을 영양실조와 가난으로 부터 잘 보호하지 못한다고도 했다.

1인당 국내 총생산 1700달러로 전 세계에서 가장 가난한 20개국에 포함되는 북한이 핵무기와 운송수단 개발을 위해 상당한 인적, 금전적 자원을 투입하는 것은 가난 등 사회적 경제적 필요에 대응하는데 상당한 영향을 준다는 것이다. 핵무기 개발에 자금 투입을 중단하는 것이 생명권 보호를 크게 증진할 것이라고 했다.

이들 단체들은 북한이 2018년 한국과 판문점 선언, 미국과 싱가포르 공동선언을 맺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에 합의한 것을 높이 평가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선언들이 이행되지 않고 있다는데 우려를 나타냈다.

이어 북한에 대한 정책 제언에서 판문점 선언에 규정된 신뢰 구축 조치들을 이행하고, 미국의 신임 행정부와 싱가포르 회담 이후의 절차를 계속 진행할 것을 촉구했다. 또 북한이 핵확산금지조약(NPT)에 복귀할 것을 촉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ronn108@newsis.com



답글쓰기 추천하기 목록으로


843  ‘헤엄귀순’ CCTV에 4번 포착됐지만, 아무 조치 없었...     통준회 2021/02/18 165
842  "유엔, 北유류 공급량 단위 환산표 공개…중∙러 ...     통준회 2021/02/18 140
841  美국무부 "北 악의적 사이버 활동 위협…정책 검토에 고...     통준회 2021/02/18 150
840  "당, 조국, 인민이 지켜본다"…북한, 경제 일꾼들 연...     통준회 2021/02/18 145
839  북한, 시·군 당 위원회에 "지역 특색 반영하라"…효율...     통준회 2021/02/08 175
838  북한 건군절…"당의 명령에 복종, 당 대회 과업 관철해...     통준회 2021/02/08 170
837  수해 복구 현장에서 주택을 짓는 북한 군인들     통준회 2021/02/08 170
836  이인영, 설 맞아 이산가족 단체장과 차담회…이산가족 ...     통준회 2021/02/08 155
835  北 청년동맹, 4월 초순 10차 대회 개최…명칭 변경 논...     통준회 2021/02/04 165
834  북한 "기계공업이 경제 주도…기초 다지고 개발창조로"     통준회 2021/02/04 140
833  영국, 경쟁력 평가기관 “북, 16년 연속 민주주의 수...     통준회 2021/02/04 150
832  국방부 "연합지휘소 연습, 코로나19 고려해 긴밀 협의...     통준회 2021/02/04 140
831  이인영, 오늘 외신기자들에게 정부 대북 정책 설명     통준회 2021/02/03 160
830  美국방 부장관 지명자 "北 ICBM, 방어 우선순위…강...     통준회 2021/02/03 150
829  유엔 OCHA "북한에 올들어 132만 달러 규모 인도적 ...     통준회 2021/02/03 155
828  北 "우리 여성 20만 성노예 끌고 다닌 日, 피해자 흉...     통준회 2021/02/03 150
827  이인영 “남북관계 도움 된다면 한미훈련 연기해야”     통준회 2021/02/02 165
826  北 "이룩한 성과에 도취돼 해이해지면 나라가 망한다"     통준회 2021/02/02 145
825  노동신문 "혁명은 자만 허용하지 않아" 사상 무장 주문     통준회 2021/02/02 145
824  IAEA 전 사무차장 "남북 독자 논의해 北원전 지을 수...     통준회 2021/02/02 145

목록으로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4][5][6][7][8][9][10]..[44] [다음 10개]